“고려제약 금품 받은 의사, 1000명 넘어”…수사선상 올랐다

입력 2024 06 17 13:34|업데이트 2024 06 17 13:34

서울경찰청장 “현금·물품·골프접대 정황”

경찰, ‘불법 리베이트 혐의’ 고려제약 본사 압수수색  경찰 관계자들이 지난 4월 29일 오전 압수수색이 진행 중인 서울 강남구 고려제약 본사 앞에 서 있다. 경찰은 의사들에게 불법 리베이트를 제공한 혐의로 고려제약에 대한 강제수사에 나섰다. 2024.4.29 연합뉴스
경찰, ‘불법 리베이트 혐의’ 고려제약 본사 압수수색
경찰 관계자들이 지난 4월 29일 오전 압수수색이 진행 중인 서울 강남구 고려제약 본사 앞에 서 있다. 경찰은 의사들에게 불법 리베이트를 제공한 혐의로 고려제약에 대한 강제수사에 나섰다. 2024.4.29 연합뉴스
경찰이 고려제약으로부터 리베이트(뒷돈) 명목으로 금품을 받은 의사가 1000명 이상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했다. 의사들은 각각 적게는 수백만원, 많게는 수천만원 상당의 현금이나 금품을 제공받은 정황이 확인돼 경찰 수사선상에 올랐다.

조지호 서울경찰청장은 17일 정례 기자간담회에서 고려제약의 불법 리베이트 관련 수사 상황에 대해 “제약사 압수수색을 통해 자료를 확보해 어느 정도 분석을 마쳤다”며 “현금을 직접 받거나 가전제품 등 물품 또는 골프 관련 접대를 받은 의사가 1000명 이상인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조 청장은 “이들에 대해선 금품을 제공받은 경위를 확인하는 작업을 곧 시작할 것”이라며 “소명 내용에 따라 입건자 수는 1000명 다 될 수도 있고, 덜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경찰은 고려제약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들이 의사들에게 자사 약을 쓰는 대가로 불법 리베이트를 제공한 혐의(약사법 위반 등)를 포착해 수사 중이다. 이 사건은 국민권익위원회에 공익신고가 접수되면서 알려졌고, 권익위를 거쳐 경찰 수사로 이어졌다.

경찰은 지난 4월 29일 서울 강남구 고려제약 본사를 압수수색했으며, 현재까지 고려제약 관계자 8명, 의사 14명을 입건했다.

조 청장은 리베이트 금액에 대해 “많게는 수천만원이고 적게는 수백만원”이라며 “관련 법률에 따라 일정 액수 조건 이하에서는 받을 수 있는 것도 있지만, 확인이 필요한 1000여명은 그 범위를 넘는 금액으로 이해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리베이트 연루 의사들이 소속된 병원에 ‘빅5’가 포함됐는지 등 병원 규모를 묻는 말에는 “다양하게 있다”고만 언급했다.

경찰은 고려제약 외 다른 제약사로까지 리베이트 수사를 확대할 가능성도 열어놨다.

조 청장은 “굉장히 구조적인 문제가 아닌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는 정황이 여러 곳에서 발견됐다”며 “한 제약사의 문제라고 보기엔 적절하지 않은 면이 있어 더 들여다봐야 해 세무당국과 협의해 수사를 확대하는 것도 배제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한편 리베이트 수사 사실이 알려지자 일부 의사 커뮤니티에선 이 수사가 ‘의사 집단에 대한 정부의 보복공격’이라는 취지의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그러나 경찰은 “고려제약 리베이트 사건은 예전부터 계속 수사해 오던 사안이며, 최근 의대 증원을 둘러싼 의사들의 집단행동(휴진 등)과는 상관없다”는 입장이다.

윤예림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삼둥이’, 태극당 아이스크림 자유이용권 얻었다

    thumbnail - ‘삼둥이’, 태극당 아이스크림 자유이용권 얻었다
  2. 김재중 “사생팬, 주거침입 후 내 몸 위에 올라와 키스”

    thumbnail - 김재중 “사생팬, 주거침입 후 내 몸 위에 올라와 키스”
  3. 김성경 “전 남편의 갑작스러운 죽음, 20년간 홀로 육아”

    thumbnail - 김성경 “전 남편의 갑작스러운 죽음, 20년간 홀로 육아”
  4. “유튜브에 신상 폭로할게요”…전 직장 상사 협박한 20대 무죄, 왜

    thumbnail - “유튜브에 신상 폭로할게요”…전 직장 상사 협박한 20대 무죄, 왜
  5. 박완규, 인신매매단에 납치됐었다…“차에 잠든 여학생들도”

    thumbnail - 박완규, 인신매매단에 납치됐었다…“차에 잠든 여학생들도”
  6. 이동건 “연애, 딸 생각하면 아직 해선 안 될 일”

    thumbnail - 이동건 “연애, 딸 생각하면 아직 해선 안 될 일”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뉴스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